안녕하세요, 소니 스타일지기입니다.

소니코리아가 10월 19일 액션캠 최초로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이 탑재된 4K 액션캠 ‘FDR-X3000’과 풀 HD 액션캠 ‘HDR-AS300’을 출시하였습니다. 특히 이번 신제품은 세계 최초로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 B.O.SS.를 탑재한 액션캠으로 단순히 부가기능을 개선시킨 것이 아니라, 영상촬영의 본질인 흔들림을 줄여줄 수 있는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술을 적용한 혁신적인 제품이라 많은 분들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관심 있는 분들은 자세한 내용을 아래에서 확인해 보세요!


액션캠에 광학식 손떨림 보정의 시대가 열리다!

소니코리아, 액션캠 최초 광학식 손떨림 보정 B.O.SS. 탑재한 

4K 및 풀 HD 액션캠 2종 출시


흔들림이 많은 환경에서도 안정적 촬영이 가능한 광학식 손떨림 보정기술 B.O.SS. 를 탑재, 4K 촬영에서도 지원

소니의 830만 화소 Exmor R CMOS 동영상 전용 이미지 센서, 칼자이스 렌즈, 비욘즈 엑스(BIONZ X)

  이미지 프로세서  탑재해 한층 강화된 영상 해상력 제공

업그레이드된 바디 디자인과 새로운 인터페이스를 통해 빠르고 직관적인 조작 

핑거 그립, 모자 마운트, MC 프로텍터 등 액션캠 액세서리 신제품 출시로 총 30여종의 액세서리군 완성 

하이라이트 무비 메이커 등 편집, 공유 솔루션 강화, 최대 60미터 방수 하우징까지 기본 제공

<광학식 손떨림 보정 B.O.SS 탑재한 4K 액션캠 FDR-X3000R>

소니코리아는 19일 액션캠 최초로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이 탑재된 4K 액션캠 ‘FDR-X3000’과 풀 HD 액션캠 ‘HDR-AS30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FDR-X3000과 HDR-AS300에는 소니의 프리미엄 캠코더 브랜드인 핸디캠에 탑재되어 왔던 공간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인 B.O.SS.(Balanced Optical SteadyShot) 기술이 적용되어, 기존 전자식 손떨림 보정 촬영 모드에서 화각이 크게 좁아지는 현상 및 4K 영상 촬영 시 흔들림 보정이 불가했던 단점을 개선하는 등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B.O.SS. 기능은 렌즈 및 센서 유닛이 일체화된 상태에서 주변 흔들림을 분석하고 균형을 유지하는 기술을 통해, 예능 방송이나 영화 촬영과 같이 흔들림이 심한 촬영 환경에서도 사용자가 영상이 흔들릴 걱정 없이 촬영에 집중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FDR-X3000의 경우 4K 촬영에서도 B.O.SS. 기능은 지원이 되기 때문에 흔들림이 적은 초고해상도 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손떨림 보정 없음

전자식 손떨림 보정 (자사 기존 제품)

광학식 B.O.SS. 손떨림 보정

움직이면서 촬영 시 화면 흔들림으로

인해 동영상 감상 피로도 증가

촬영 시 화각이 크게 좁아짐

4K 촬영, 고속촬영 시 사용 불가

촬영 시 화각 변화 최소화

4K, 고속촬영에도 손떨림 보정 가능

FDR-X3000과 HDR-AS300은 소니의 디지털 이미징 제품에 사용되는 비온즈 엑스(BIONZ X) 이미지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있으며, 동영상 전용으로 개발된 830만 화소 엑스모어(Exmor) R CMOS 이미지 센서와 칼자이스(Zeiss) 렌즈를 탑재하고 있어 기존 액션캠 제품에 비해 해상력이 향상되었으며 렌즈의 왜곡은 현저히 감소시켰다. 또한, 픽셀 일부만 읽는 픽셀 비닝 없이 풀 픽셀 리드아웃이 가능해 영상에서의 선명한 색감과 디테일을 제공한다. FDR-X3000, HDR-AS300은 소니의 방송, 영화에서 축적된 동영상 기술력과 광학식 손떨림 보정인 B.O.SS.와의 조합을 통해 기존 액션캠이 가진 촬영한계를 넘어서 안정적이고 디테일이 풍부한 영상을 제작할 수 있다.

<광학식 손떨림 보정 B.O.SS 탑재한 풀 HD 액션캠 HDR-AS300>


뿐만 아니라 FDR-X3000은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춰 소니 프리미엄 액션캠 라인업의 상징인 화이트 컬러와 슈팅형 디자인을 유지하면서도 조작성과 인터페이스를 새롭게 업그레이드 하여 빠르고 정확한 조작과 촬영이 가능한 제품이다.

여기에 액션캠 영상을 실시간으로 간편하게 편집하여 SNS에 공유할 수 있는 '하이라이트 무비 메이커(Highlight Movie Maker)' 기능을 지원, 영상을 자체적으로 분석해 풍경, 액티비티, 심지어 사람 얼굴까지 인식해 배경음악까지 포함된 짧은 영상을 자동으로 편집 및 생성한다. 또한 무료로 제공되는 액션캠 무비 크리에이터(Action Cam Movie Creator)를 이용하면 액션캠에 내장된 GPS 데이터를 이용하여 사용자가 이동한 속도와 동선을 취합하여 동선 데이터를 보여주는 또 다른 영상을 완성해준다. 

이번에 출시된 액션캠과 함께 사용자 편의를 더욱 향상시켜줄 액세서리 3종이 추가되어, 총 30여종의 액션캠 액세서리 라인업이 완성 되었다. 새롭게 선보인 ‘핑거 그립(AKA-FGP1)’은 소니의 ‘라이브 뷰 리모트(RM-LVR3)’를 장착할 수 있는 액세서리로, 한 손 조작과 촬영에 최적화 되었으며 120도 틸트까지 가능해 하이, 로우 앵글로도 촬영이 가능하다. ‘모자 마운트(AKA-CAP1)는 간편한 집게 형태로 액션캠을 손쉽게 모자에 부착하여 재미있는 1인칭 시점의 촬영이 가능한 액세서리다. ‘MC 프로텍터(AKA-MCP1)’는 액션캠 렌즈를 보호하는 덮개로 하우징 없이도 액션캠 렌즈를 먼지와 이물질로부터 보호한다. 또한 FDR-X3000과 HDR-AS300 모두 IPX4 등급의 생활방수가 가능하며, 최대 약 60미터 수중 촬영이 가능한 방수 하우징(MPK-UWH1)이 기본적으로 제공되어 스노클링이나 스쿠버다이빙 시에 유용하다. 

한편, 소니코리아는 20일부터 23일까지 FDR-X3000에 대한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예약판매는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와 네이버쇼핑 플레이윈도에서 진행되며, 예약판매를 진행하시는 고객들에게 셀카 삼각대(VCT-STG1)와 핑거 그립(AKA-FGP1) 중 1개를 사은픔으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FDR-X3000과 HDR-AS300은 각각 11월 2일과 9일에 정식 판매되며, 가격은 FDR-X3000 바디킷 569,000원, 라이브뷰 리모트 킷 699,000원이며 HDR-AS300은 바디킷 459,000원, 라이브뷰 리모트 킷 589,000원이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액션캠 세계 최초로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 B.O.SS.를 탑재한 FDR-X3000과 HDR-AS300은 단순히 부가기능을 개선시킨 것이 아니라, 영상촬영의 본질인 흔들림을 줄여줄 수 있는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술을 액션캠 카테고리에 적용한 혁신적인 제품들”이라며 “두 제품은 월등한 성능의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과 향상된 해상력으로 일반 유저들뿐만 아니라 방송 제작자와 영상 전문가들에게도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FDR-X3000 및 HDR-AS300 출시 및 예약판매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store.sony.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두들라이더 2016.10.19 1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약판매 사은품에 aka-mcp1도 추가되었으면 좋겠어요^^;

  2. 조대현 2016.10.20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X3000R
    언제부터판매하세요?
    압구정 바로 가서 사려구요~~~

  3. Yoll 2016.10.20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녀석이 나왔군요 .. 고프로5와 화질비교시 상당히 우위에 있는거같던데 뽐뿌가 오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