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스타일지기입니다.


소니코리아가 아티스트와 뮤지션을 위한 프로페셔널 인 이어 모니터 이어폰 M 시리즈 2종을 출시합니다. 소니 뮤직과 함께 공동 개발한 IER-M9과 IER-M7은 수 내·외부 하우징 설계로 불필요한 소음을 차단하는 최고 수준의 차음성을 선사하여 깊은 공연 몰입감을 제공합니다. 또한, 안정적으로 착용 가능한 프리폼 타입의 이어행거, 13종의 이어버드 및 Φ3.5mm 스테레오 미니 케이블과 Φ4.4mm 표준 밸런스 케이블을 제공하여 사용자의 취향에 알맞게 사용 가능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서 확인해 주세요.




프로를 위해서 프로가 완성한 새로운 차원의 모니터 이어폰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인 이어 모니터 이어폰 M 시리즈 2종 출시


- 최적의 무대 모니터링을 위해 소니 뮤직과 함께 공동 개발한 인 이어 모니터 이어폰 IER-M9, IER-M7    

- 소니가 새롭게 개발 및 생산한 전용 밸런스드 아마추어(BA)를 적용해 소니 만의 뛰어난 모니터링 사운드 구현

- 특수 내·외부 하우징 설계로 불필요한 소음을 차단하는 최고 수준의 차음성을 선사해 깊은 공연 몰입감 제공

- 안정적으로 착용 가능한 프리폼 타입의 이어행거, 13종의 이어버드 및 Φ3.5mm 스테레오 미니 케이블과 Φ4.4mm 표준 밸런스 케이블 제공해 사용자의 취향에 알맞게 사용 가능



소니코리아가 아티스트와 뮤지션을 위한 프로페셔널 인 이어 모니터(In-ear Monitor) 이어폰 M 시리즈 2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인 이어 모니터 이어폰 M 시리즈 2종은 IER-M9IER-M7으로 무대 공연에 최적화된 전문가용 제품이다. IER-M9IER-M7은 스튜디오뿐만 아니라 무대 위에서도 완벽한 모니터링을 전달하기 위해 세계 최대 음반 레이블인 소니 뮤직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개발되었으며, 제품 개발 과정에서 지속적으로 아티스트의 의견을 반영하여 탄생하게 되었다.

 

신제품 2종은 M 시리즈를 위해 소니가 새롭게 개발하고 생산한 전용 밸런스드 아마추어(BA: Balanced Armature)를 적용했다. 기존보다 작아진 사이즈에도 한층 더 뛰어난 사운드를 선사하는 전용 밸런스드 아마추어는 보컬과 악기의 사운드 등 무대 위에서 구현되는 모든 사운드를 있는 그대로 사용자에게 전달해 정확한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IER-M9IER-M7의 제품 내부는 내구성을 높이고 안정적인 사운드를 전달하기 위해 마그네슘 합금 하우징으로 설계했으며, 밸런스드 아마추어들을 직관적인 구조로 배열했다. 특히, 내부의 좁고 긴 사운드 튜브를 통해 사운드를 전달하는 일반적인 멀티 밸런스드 아마추어 이어폰과 달리, M 시리즈는 밸런스드 아마추어에서 재생된 사운드를 별도의 튜브 없이 사용자의 귀에 직접적으로 전달해 사운드 왜곡 없는 이상적인 모니터링 사운드를 재현한다.

 

또한, 단단하게 밀폐된 하우징 설계로 최고 수준의 차음성을 구현해 무대에서 더욱 선명한 보컬과 악기의 사운드를 확인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세라믹 커패시터(Capacitor) 대비 10분의 1 적은 수준의 낮은 왜곡을 지닌 최고 수준의 오디오 그레이드 필름 커패시터와 소니가 개발한 오디오 그레이드 숄더를 사용해 더욱 섬세하고 완성도 높은 사운드를 구현한다.



트리플 컴포트(Triple-Comfort) 이어버드 6종 및 하이브리드 실리콘 이어버드 7종 등 13가지 종류의 이어버드를 제공해 사용자의 귀 모양에 알맞은 이어버드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귀에 걸기 쉬운 프리폼 타입의 이어행거로 격렬한 공연 중에서도 안정적으로 착용 가능하며, 이어폰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하드 케이스와 단선의 위험을 줄이는 케이블 홀더를 제공한다.

 

특히, M 시리즈는 케이블을 손쉽게 교체할 수 있는 탈착형 구조로 Φ3.5mm 스테레오 미니 케이블 외에도 더욱 완벽한 사운드를 위한 Φ4.4mm 표준 밸런스 케이블도 제공해 사용자의 취향에 따라 알맞게 사용할 수 있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프로페셔널 인 이어 모니터 이어폰 M 시리즈는 오랜 시간 축적해온 소니의 독보적인 오디오 기술과 노하우에 소니 뮤직과의 협업으로 아티스트의 의견이 더해져 최고의 무대를 완성할 수 있도록 공연의 몰입감을 극대화한 제품이다라며, “보컬의 목소리와 악기의 사운드 등 스테이지 공연의 현장감 넘치는 생생한 사운드를 경험하고 싶은 뮤지션이나 아티스트들에게 새로운 차원의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자신한다고 전했다.

 

펜타 밸런스드 아마추어가 선사하는 고해상력 사운드, IER-M9


IER-M9는 소니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전용 밸런스드 아마추어를 5개 탑재했으며, 각각 저음(베이스), 중음1(풀레인지), 중음2(풀레인지), 고음1(트위터), 고음2(슈퍼 트위터)으로 튜닝돼있다. IER-M9만 지원하는 슈퍼 트위터 밸런스드 아마추어 드라이버는 마그네슘 합금 진동판과 은도금 OFC(Oxygen-Free Copper) 보이스 코일, 금도금 터미널(terminal)을 적용해 더욱 낮은 왜곡과 저항을 구현하며, 고음역의 미묘한 변화도 그대로 전달한다.

 

가볍고 내구성이 뛰어난 마그네슘 합금 외부 하우징과 카본 플레이트를 적용해 외부의 충격으로부터 내부를 보호하는 동시에 안정적인 착용감을 제공한다. 제공되는 케이블의 절연체는 천연 실크를 사용해 제작되었고, 케이블 외부는 실리콘으로 코팅 처리해 터치 노이즈를 줄였다. 또한 자력으로 인한 사운드 왜곡을 최소화 하기 위해 특수 설계된 금도금 비자력 플러그를 적용했다.

 

쿼드 밸런스드 아마추어의 명확한 모니터 사운드, IER-M7


IER-M7은 저음(베이스), 중음1(풀레인지), 중음2(풀레인지), 고음(트위터)에 각각 튜닝된 4개의 전용 밸런스드 아마추어가 더해져 무대 위 퍼포먼스를 한 단계 더 높이는 정확하고 조화로운 사운드를 구현한다. 제품 외관은 레진 외부 하우징과 알루미늄 커버로 이루어졌으며, 도관을 관악기와 동일한 황동으로 설계해 더욱 명확한 소리를 전달한다.



소니코리아는 M 시리즈 2종 출시를 기념해 8 24일부터 26일까지 소니스토어 온라인 및 모바일(store.sony.co.kr) 소니스토어 압구정에서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M 시리즈 단품 구매 고객 전원에게 명확하고 깨끗한 사운드를 선사하는 프리미엄 케이블 MUC-M12SMS을 증정한다. 또한, M 시리즈의 사운드를 완벽하게 감상할 수 있도록 Φ4.4mm HRA(High-Resolution Audio) 워크맨 패키지도 함께 판매한다.

 

M 시리즈 2종의 가격은 IER-M9 1,499,000, IER-M7 799,000원이며, 8 30()부터 정식 판매된다신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store.sony.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